해외체류자와 운전병 납입한 보험료 돌려받다

최신보험뉴스


운전이 처음이 아닌 10년 동안 운전경력이 있는 운전자가 자동차보험에 처음 가입했을 때 보험료가 많이 나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.
본래는 운전경력이 있으면 보험료가 많이 나오지 않지만 운전 경력 인정에 대해 잘 몰랐기 때문에 보험료를 더 많이 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
그리고 가족이나 화물차, 버스, 택시 공제조합 가입, 해외 자동차보험 가입, 법인체나 관송서 운전직 근무, 군 운전병 출신의 경우 자동차보험에 가입할 때 경력이 인정된다고 합니다.
그래서 자동차보험에 처음 가입하는 사람은 보험료가 할증될 수밖에 없기 때문에 할증되는 것을 막기 위해 자신이 운전경력이 있다는 것을 인정받는 것이 중요합니다.

연식이 오래되고 자동차가 소형일 경우 더 많은 보험료를 할인받을 수 있으니 운전경력이 3년이라면 30% 넘게 절약하게 되는 것입니다.
보험개발원은 소비자가 과납한 보험료를 확인할 수 있는 통합조회시스템을 운영해서 운전 경력이 있을 경우 과납한 보험료를 환급해주고 있습니다.
그리고 담당 설계사와 전화를 하거나 보험회사 콜센터에 전화를 하고 경력입증 서류를 내면 운전경력을 인정받을 수 있습니다.
마지막으로 자신의 가족 2명까지 할인받을 수 있으니 자녀가 있다면 사전에 등록하세요.